'32kg' 빼고 '아이돌 미모'로 확 바뀐 유재환 근황

인사이트쥬비스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가수 겸 작곡가 유재환이 건강상의 이유로 폭풍 다이어트를 하고 물오른 비주얼을 과시했다.


26일 유재환은 무려 32kg을 감량한 소식과 함께 변화된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살을 쏙 뺀 유재환이 블랙 슈트를 입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평소 둥글둥글한 얼굴과 볼록한 뱃살로 귀여운 이미지를 보여줬던 유재환이었지만, 다이어트에 성공한 그는 아이돌 뺨치는 미모와 피지컬을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쥬비스


앞서 유재환은 단순한 미용 목적이 아닌 목숨이 걸린 일이라는 생각에 지난 4월부터 다이어트를 시작한 바 있다.


유재환은 일상생활이 어려울 정도의 심각한 통풍과 허리디스크 외에도 공황장애와 역류성 식도염, 과민성 대장 증후군, 우울증, 고지혈증, 고혈압, 두통, 무릎 통증 등 셀 수 없을 정도로 다양한 질병을 앓아왔던 것이다.


그는 병원 검진 결과에서도 다이어트를 하지 않으면 심각한 상황까지 갈 수 있다는 진단을 받았다고.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에 다이어트를 결심한 유재환은 단 1주 만에 5kg을 감량했고, 지난 6월에는 10kg 감량에 성공하며 건강을 되찾아가는 모습을 전했다.


유재환의 근황을 접한 누리꾼은 "건강해 보이는 모습 보기 좋다", "진짜 아이돌 해도 될 미모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유재환은 좋은 곡 작업을 통해 감미로운 발라드를 선사하는 멋진 발라드 가수의 모습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