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작 웹툰이랑 싱크로율 100%인 '좋아하면 울리는' 김소현X송강의 '만찢' 비주얼

인사이트


인사이트넷플릭스 '좋아하면 울리는'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또 하나의 역대급 웹툰 실사화 드라마가 탄생했다.


지난 22일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에는 로맨스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이 첫 공개됐다.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좋아하면 울리는'은 좋아하는 사람이 반경 10m 안에 들어오면 알람이 울리는 애플리케이션을 소재로 한다.


드라마는 '좋알람' 애플리케이션이 개발된 이후 세 남녀 사이에서 펼쳐지는 로맨스를 그린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넷플릭스 '좋아하면 울리는'


'좋아하면 울리는'은 베일을 벗자마자 뜨거운 관심이 쏟아졌다. 특히 등장인물의 놀라운 싱크로율은 큰 화제를 모았다.


극 중 여자 주인공 조조 역을 맡은 김소현은 고난과 역경에도 매사에 씩씩하고 밝은 조조의 이미지를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순정만화 속에서 막 튀어나온 것만 같은 그의 청순한 외모는 웹툰 속 '조조' 그 자체다. 


자기감정에 솔직한 직진남이자 순수한 매력이 돋보이는 선오 역에는 송강이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인사이트(좌) 다음 웹툰 '좋아하면 울리는' (우) Instagram 'songkang_b'


인사이트(좌) 다음 웹툰 '좋아하면 울리는' (우) Instagram 'wow_kimsohyun'


송강은 186cm 훤칠한 키에 또렷한 이목구비, 신이 빚은 듯한 조각 같은 외모 등 웹툰 속 완벽한 꽃미남으로 나오는 선오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했다.


'비주얼 맛집'이라고 불릴 정도로 화려한 미모를 자랑하는 배우들, 여기에 가슴 설레는 로맨스 이야기는 드라마의 폭발적인 인기에 한몫 톡톡히 하고 있다. 


한편 김소현, 송강 주연의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은 넷플릭스를 통해 볼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