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직접 작사·작곡한 '호텔 델루나' 키스신 엔딩곡 발매 계획 없다"

인사이트tvN '호텔 델루나'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호텔 델루나' 아이유가 직접 부른 OST가 화제를 모은 가운데, 아이유 측이 OST 발매 계획이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지난 19일 아이유 소속사 카카오M 측은 18일 방송된 tvN '호텔 델루나' 키스신의 배경 음악의 제목이 '해피엔딩'이라는 사실을 전했다.


이는 이날 장만월(이지은 분)과 구찬성(여진구 분)이 서로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확인하는 순간 흘러나온 노래다.


구슬픈 분위기의 OST에는 "우리의 결말이 슬프지 않았으면 좋겠어. 이 순간을 떠올리며 울지 않도록 그러면 안 될까"라는 가사가 담겼다.


인사이트tvN '호텔 델루나'


이어 "너를 기억할 수 있는 흉이 지도록 기꺼이 아플 게. 연약한 너를 바라보며 오랜 괴로움을 잠시 잊어. 이대로 한 번 더 네게 안겨 쉬고 싶어"라는 가사도 인상적이다.


장만월의 마음을 완벽하게 표현한 이 노래는 아이유가 '호텔 델루나' 12회 대본을 보고 자발적으로 만든 노래로 알려졌다.


아이유는 12회 마지막 장면에 깊은 감명을 받아 장만월에 대한 감정을 노래로 표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해당 OST 곡이 발매됐으면 좋겠다"고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아이유 측은 "팬들을 위한 선물일 뿐, OST 발매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인사이트tvN '호텔 델루나'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