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방 찍다 '현실 웃음' 터진 아이유 너무 예뻐 'NG 장면' 그대로 내보낸 호텔 델루나

인사이트tvN '호텔 델루나'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호텔 델루나' 이지은과 여진구가 알콩달콩한 떡국 먹방을 펼쳤다. 


특히 이날 방송에는 실제로 웃음이 터진 이지은의 모습이 그대로 등장해 누리꾼들을 미소 짓게 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tvN '호텔 델루나'에서는 구찬성(여진구 분)이 장만월(이지은)이 가고 싶어 했던 조랭이 떡국 집을 예약했다.


이날 구찬성은 하루 종일 몽상 전화를 해주며 고생한 장만월에게 "내가 오늘 웃게 해주겠다. 지난번에 몇번이나 실패했던 조랭이 떡국집을 데려가 주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호텔 델루나'


이에 장만월은 화색 하며 얼른 방으로 뛰어갔고, 조랭이 떡국을 연상케 하는 머리 스타일과 의상을 입고 나타났다.


이후 식당으로 간 구찬성은 장만월에게 "나 오늘 떡국 세 개 먹고 산체스처럼 말 놓게 해달라. 산체스랑은 말을 놓지 않느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장만월은 안 된다며 발끈했고 구찬성은 "떡국 하나에 백 살 쳐 줘라. 일단 이백 살부터 시작하겠다"며 떡국을 먹기 시작했다.


구찬성은 장만월이 자신을 따라잡지 못하도록 떡을 빠르게 먹기 시작하자 "나를 이길 수 없을 거다. 이거 다 먹고 귀걸이까지 먹어버리겠다"고 말해 장만월을 웃게 만들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호텔 델루나'


이날 방송에는 실제로 웃음이 터져버린 장만월의 모습이 그대로 전파를 탔다.


NG 장면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꾸밈없이 해맑게 웃는 아이유의 모습이 자연스럽고도 아름다워 보였기 때문 아닐까.


눈부신 비주얼로 밝게 웃음 짓는 아이유의 모습이 담긴 '호텔 델루나'의 한 장면을 영상을 통해 만나보자.


Naver TV '호텔 델루나'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