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재 나타났다"고 난리 난 어제자 '쇼미 8' 최연소 참가자 서동현 무대

인사이트Mnet 'Show Me The Money 8'


[인사이트] 황비 기자 = 쇼미더머니8' 최연소 참가자 서동현이 프로듀서들을 감탄케 한 역대급 무대를 선보였다.


지난 16일 방송된 Mnet 'Show Me The Money 8'에서는 1대 1 크루 배틀을 펼치는 참가자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가장 눈길을 끈 건 최연소 참가자 서동현과 귀여운 랩으로 인기를 끈 유자의 1대 1 대결이었다.


인사이트Mnet 'Show Me The Money 8'


두 사람이 무대에 오르자 참가자들은 "어떻게 무대를 할지 진짜 궁금하다"며 기대를 표했다.


잠시 후, 서동현이 마이크를 잡고 무대를 시작하자 프로듀서들과 참가자들은 입을 다물지 못했다.


서동현은 마치 '오토튠'을 사용한 것 같은 미친 음색으로 노래를 불렀다.


키드밀리는 "미쳤다 쟤"라고 감탄했고, 크러쉬는 급기야 자리를 이탈해 무대를 감상하기까지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Show Me The Money 8' 


대기실에서 무대를 지켜보던 영비는 "저 정도면 천재 아니냐"라고 말했다.


무대가 끝나자 크러쉬는 "오토튠 걸고 노래한 거 아니냐. 완전 사랑에 빠졌다"며 서동현의 무대를 극찬했다.


이날 무대는 결국 서동현의 승리로 끝났다.


스윙스는 "둘 다 잘했는데 유자가 확실히 경쟁 에너지가 없어 확 묻히더라"라고 말했다. 나플라는 "아쉽다. 하필 둘이 붙어서"라고 평했다.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 서동현, 유자의 1대 1 크루 배틀 무대를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Naver TV 'Show Me The Money 8'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