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시트'만큼 꿀잼각!" 이광수X차승원 주연의 핵웃긴 재난 영화 '싱크홀'

인사이트영화 '힘늘 내요, 미스터 리'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영화 '엑시트'를 이을 재난 코미디 영화 '싱크홀'의 캐스팅이 확정됐다.


14일 '싱크홀' 측은 본격 촬영을 앞두고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했다.


'싱크홀'은 11년 만에 마련한 내 집이 1분 만에 싱크홀로 추락하며 벌어지는 현실 재난 코미디 영화다.


영화의 주연 배우로는 믿고 보는 배우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가 캐스팅됐다.


인사이트SBS '열혈사제'


차승원은 홀로 아들을 키우기 위해 '투잡' 등 밤낮으로 고군분투하는 청운빌라의 주민 정만수 역을 맡았다.


그는 영화에서 유쾌함과 인간미를 모두 갖춘 캐릭터로 관객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개성과 연기력을 두루 갖춘 김성균은 11년 만에 내 집 마련의 꿈을 이뤘지만 집과 함께 싱크홀에 갇히게 된 비운의 가장 박동원 역을 연기한다.


인사이트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


김성균은 '짠내' 폭발하는 현실 가장의 모습을 섬세하게 그려낸다.


이광수는 직장 상사 박동원과 함께 싱크홀에 갇히게 되는 후배 김승현 역으로 변신해 임팩트 있는 연기를 보여줄 것으로 보인다.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가 싱크홀에서 웃음과 눈물이 뒤섞인 탈출기를 선보일 '싱크홀'은 이번 달 중 촬영에 들어간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