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 어깨 타고났다"···아이돌, 배우 수백명 관리한 양치승이 방탄 진 '몸매 극찬'하며 한 말

인사이트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인기 헬스 트레이너 양치승이 방탄소년단 진의 몸매를 극찬했다.


지난 30일 오후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비스 학교! 2019 썸머 특강'으로 꾸며졌다.


이날 양치승은 자신이 여러 연예인의 어깨를 만든 장본인이라고 밝혔다.


양치승은 "'짐승돌'을 내가 만들었다. 아이돌인데 미국 같은 근육질 몸매도 좋다면 오라고 해서 온 게 2PM과 2AM이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이어 그는 "창민이는 대회에도 내보내려고 설득도 많이 했었다"라고 회상했다.


양치승은 연예계 대표 '어깨 깡패'라고 소문난 방탄소년단의 진과 김우빈의 넓은 어깨를 만들어준 장본인도 본인이라고 소개했다.


양치승은 "진이는 원래 어깨가 넓은 상태였는데 아무도 따라오지 못하게 만든 것"이라며 흐뭇해했다.


김우빈에 대해서는 "우빈이는 처음에 만났을 때 연필이라고 놀릴 정도로 어깨가 좁은 스타일이었는데 운동을 열심히 했다"라며 "4~5년 지나니까 엘리베이터에서 내리는데 광채가 나더라"라고 전했다.


양치승은 "(우빈이가) 몸 자체가 변하니까 이미지도 변해서 다른 사람 같다"라며 뿌듯해했다.


인사이트Twitter 'JingleBell_1204'


Naver TV '비디오 스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