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머리' 자르고 머리발 1도 없는 거 인증한 '베프로디테' 아이린

인사이트Instagram 'redvelvet.smtown'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아이돌 그룹 레드벨벳의 아이린이 앞머리를 자른 뒤 이미지 변신을 시도했다.


31일 새벽 아이린은 레드벨벳 공식 인스타그램에 '앞머린'이라는 제목으로 짧은 영상 2편을 올렸다.


영상 속에는 앞머리를 자른 후 자신의 미모를 감상 중인 아이린의 모습이 담겨있다.


그간 앞머리가 없는 헤어스타일을 추구해온 아이린은 깜찍하게 앞머리를 낸 후에도 변치 않는 꽃미모를 과시했다.


인사이트Instagram 'redvelvet.smtown'


'머리발'이 없는 그의 미모는 팬들의 감탄을 불러일으켰다.


아이린은 또 다른 영상에서 앞머리를 자른 후 지인들과 저녁을 즐기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음식이 맛있는지 레스토랑에서 연신 춤을 추듯 몸을 흔드는 그의 모습이 매우 인상적이다.


아이린의 팬들은 "'베프로디테'라 모든 머리가 잘 어울린다", "아이린 따라 앞머리 자르고 싶다" 등 열광적인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redvelvet.smtow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