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 출연 중 성폭행 저지른 혐의로 징역 5년 선고받은 배우 강성욱

인사이트채널A '하트시그널'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하트시그널에 출연해 여심을 흔들었던 배우 '강성욱'이 징역을 선고받았다.


30일 MBN '뉴스8'은 뮤지컬 배우 강성욱이 성폭행 혐의로 인해 법정 구속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강성욱은 지난 2017년 8월 부산 한 술집 여종업원을 지인의 집으로 끌어들여 성폭행 범행을 저질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N '뉴스8'


범행 발생 후 강성욱은 피해 여성을 꽃뱀이라 주장했지만, 1심은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법원은 "피해자 진술이 일관되고 돈을 뜯어내려는 정황이 없다"면서 1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했다.


그는 현재 억울함을 주장하며 2심에 항소장을 제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강성욱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전해진 시기는 그가 채널A 예능프로그램 '하트시그널'에 출연했던 시기와 겹친다.


인사이트채널A '하트시그널'


그는 지난 2017년 6월 2일부터 9월 1일까지 방송된 '하트시그널'에 출연해 다양한 매력을 선보였다.


하트시그널 방송 후 강성욱은 뮤지컬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했다. '팬텀', '베르테르', '경성특사', '여신님이 보고 계셔' 등 다수의 작품에서 역할을 맡았다.


이 외에도 지난해에는 KBS 2TV 드라마 '같이 살래요'에도 출연하며 활발한 연예계 활동을 보인 바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