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지 그럴 운명"…이혼성립 직전 심경 고백한 송혜교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엘르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송혜교와 송중기 커플의 이혼 조정이 성립된 가운데 송혜교가 이혼 성립 직전 인터뷰했던 내용이 공개됐다.


지난 18일(현지 시간) 홍콩 매거진 태틀러는 모나코에서 송혜교와 진행한 인터뷰 내용을 공개했다.


송혜교는 인터뷰를 통해 본인이 일하는 프로젝트에 대해 "나에게 오는 프로젝트 혹은 오지 않는 프로젝트는 그럴 운명이거나 그럴 운명이 아닌 것이다. 그리고 이건 내 삶에도 적용되는 사실이라는 것을 알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별이 내게 인도해 줬기에 일어나는 것이고 타이밍이 맞은 것이다. 운명은 큰 노력 없이 오며 그냥 일어나는 것이다"라고 담담한 심경을 전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어 올해 계획을 묻는 말에 송혜교는 "올해는 개인적인 시간을 가질 것이다. 나를 위한 시간이 필요하다"며 "아직 정해지지 않았지만 내년에는 새 프로젝트를 시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22일 오전 10시 서울가정법원 가사 12단독(장진영 부장판사)은 송혜교, 송중기 커플의 이혼 조정 기일을 비공개로 열어 조정을 성립했다.


이로써 두 사람은 지난 2017년 10월 결혼 후 1년 9개월 만에 법적으로 이혼하게 됐다.


이 과정에서 양측 서로 위자료와 재산 분할 없이 이혼하는 것으로 조정철차가 마무리됐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쇼메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