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19일)부터 튜브 타고 한강에 둥둥 떠 영화 볼 수 있는 '시네마 퐁당' 열린다

인사이트Facebook '서울시(Seoul)'


[인사이트] 장경윤 기자 = 이제는 영화를 관람하기 전에 튜브와 수영복부터 챙기도록 하자.


최근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내일(19일)부터 8월 18일까지 '한강몽땅 여름축제 2019'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가까운 한강으로 피서를 떠난다는 콘셉트의 '한강몽땅 여름축제'에서는 물놀이는 물론 영화 관람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특히 '시네마 퐁당'은 풀장에서 튜브를 타고 영화를 보는 이색 체험이다. 어디에서도 느낄 수 없는 낭만이 담겨있어 벌써 많은 이들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인사이트Facebook '서울시(Seoul)'


'시네마 퐁당'은 매주 금요일 오후 7시부터 10시까지 난지한강공원에서 진행된다.


19일 상영되는 영화는 지난 2018년 상영된 프랑스의 코미디 영화 '수영장으로 간 남자들'이다.


26일에는 '미드나잇 선'이 준비됐으며, 8월에는 '치코와 리타', '라라랜드', '애프터' 등이 순차적으로 스크린에 띄워진다.


입장료는 9,900원이며 현장 예매 시 1만 2,000원이다.


음료 1잔을 서비스로 받을 수 있으며 튜브 대여 또한 가능하다.


인사이트Instagram 'crystalkimsujung'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