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에 차 끊겨 무서워하는 소녀팬 위해 직접 '차편' 알아봐 준 '쏘스윗' 남자 아이돌

인사이트JYP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늦은 밤 낯선 곳에서 두려움에 떨고 있던 팬을 도와준 아이돌 멤버의 훈훈한 일화가 재조명되고 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상에서는 '차 놓친 팬 차표 알아봐 준 아이돌'이라는 글이 화제로 떠올랐다.


제목부터 훈훈함이 넘치는 해당 게시물의 주인공은 남자 아이돌 그룹 갓세븐의 멤버 영재였다.


게시물에는 A씨가 대구에서 열린 갓세븐의 행사에 참석한 뒤 귀가하지 못하고 올린 글이 캡처되어 있다.


인사이트갓세븐 공식 팬카페


A씨는 "집은 경기도인데, 여기(대구)에 처음 오는 거라 너무 무서워요"라고 팬카페에 글을 게재했다.


해당 글을 본 영재는 늦은 밤 차를 놓치고 당황해하는 팬에게 "경기도 어디인데요. 기차표 봐줄게요"라고 댓글을 남겼다.


이에 A씨는 낯선 곳에서 두려움에 떨고 있다고 말하며 경기도 안양으로 가야 한다고 밝혔다.


A씨의 글을 다시 한 번 확인한 영재는 "무섭다고 생각하면 더 무서우니까 괜찮다고 생각해요!"라고 말하며 팬을 진정시켰다.


인사이트갓세븐 공식 팬카페


이어 차편을 직접 알아본 뒤 "차는 6시 42분부터 있고 자리도 있어요"라고 팬에게 차분히 설명했다.


마지막까지 영재는 A씨에게 "터미널에서 따뜻한 거 마시면서 기다려요"라고 댓글을 남겨 훈훈함을 자아냈다.


해당 일화를 접한 누리꾼은 "직접 차편까지 알아봐 주는 마음이 너무 예쁘다", "내가 팬이었으면 평생 '탈덕' 못한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Instagram '333cyj333'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이번생은 처음이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