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후 처음 '긴 생머리'하고 '엘프미' 폭발시킨 아이즈원 사쿠라

인사이트Twitter 'cherryflavor_39'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아이즈원 멤버 미야와키 사쿠라가 헤어스타일 변신을 하고 물오른 미모를 과시했다.


지난 7일 아이즈원은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데뷔 첫 단독 콘서트 'IZ*ONE 1ST CONCERT EYES ON ME IN SEOUL'(이하 '아이즈 온 미')을 개최했다.


아이즈원 멤버들은 처음 여는 단독 콘서트였던 만큼 열과 성을 다해 무대를 꾸려나갔다.


12명의 멤버들은 각자의 개성을 뽐내며 현장의 열기를 최대치로 끌어올렸다. 그중 팬들의 스포트라이트를 한몸에 받은 건 사쿠라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39MysteryLover'


연습생 시절부터 단발머리를 즐겨했던 사쿠라는 처음으로 긴 생머리를 하고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층이 난 머리카락은 사쿠라가 안무할 때마다 자연스럽게 휘날리면서 그의 미모를 돋보이게 했다.


평소 사쿠라가 짧은머리 스타일링을 하고 발랄한 분위기를 뿜어냈다면, 이날 그는 넘치는 청량미를 자아냈다. 


인사이트Twitter '39_kirschesaku'


인사이트Twitter '39MysteryLover'


긴 머리카락과 사쿠라의 하얗고 뽀얀 얼굴, 가녀린 몸매는 숲속에 사는 요정을 연상하게 했다.


현장에 있던 팬들도 사쿠라의 비주얼이 전광판에 잡힐 때마다 멍하니 바라봤다는 후문이다.


한편 아이즈원은 오는 8일과 9일에도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단독 콘서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39_kirschesaku'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cherryflavor_39'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