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헤미안 랩소디'보다 재밌다!" 시사회 후 반응 터진 엘튼 존 영화 '로켓맨' 후기

인사이트영화 '로켓맨'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실화를 담은 영화 '로켓맨'이 흥행 신화를 일군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와 비교되며 극찬을 받았다.


지난 16일(현지 시간) 제72회 칸 국제영화제에서는 '로켓맨'의 첫 상영회가 열렸다.


영화가 끝나자 관객들은 폭발적인 호평과 함께 박수갈채를 보냈다.


이날 이후 '로켓맨'은 로튼토마토 신선도 90%를 기록하는 등 관객의 극찬을 받았다.


인사이트영화 '로켓맨'


미리 만나본 이들에 따르면 '로켓맨'은 '엘튼 존'을 완벽하게 연기한 태런 에저튼의 명품 연기부터 감독의 연출과 스토리, 음악까지 뭐 하나 빠지는 것이 없다고 한다.


평단에서도 극찬이 이어졌다. 패셔너블하면서도 가슴을 뛰게 하는 영화라는 게 평론가들의 감상이다.


음악뿐만 아니라 영화는 엘튼 존의 진정성 있는 이야기를 고스란히 담아냈다.


시대가 사랑한 팝 아이콘 엘튼 존을 그려낸 영화 '로켓맨'은 6월 5일 국내 개봉한다.


인사이트영화 '로켓맨'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