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문고, 메가박스와 함께 '북토크 인 시네마' 실시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교보문고가 영화관 메가박스와 함께 새로운 강연 모형인 '북토크 인 시네마'를 실시한다.


지난 15일 교보문고는 서점과 영화관이 만나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문화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첫 번째 강연자로 유홍준 교수 강연, 오는 16일 메가박스 코엑스서 열려


우선 첫 번째 강연은 최근 '나의 문화유산답사기 중국 편'을 낸 유홍준 교수가 진행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강연은 지난 16일 오후 7시 30분부터 약 2시간 동안 메가박스 코엑스관 MX관에서 신간을 주제로 이뤄졌다.


6월에 진행될 예정인 '북토크 인 시네마'는 문화심리학자 김정운 교수가 바통을 이어받는다.


이어 8월~9월은 히가시노 게이고의 소설 '인어가 잠든 집'의 영화 개봉에 맞춰 문화 평론가를 초빙하여 영화 상영과 함께 강연을 즐길 수 있는 일정이 예정돼 있다.


교보문고 김효정 고객 가치혁신팀 대리는 "메가박스와 함께 하는 '북토크 인 시네마;는 기존 강연의 프레임을 넘어서 강연, 영화, 예술, 공연 등이 함께 어우러지는 다양성 축제를 지향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앞으로도 영화관이라는 새로운 장소에서 각계각층의 문화 인사들과 함께 관객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교보문고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