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무지까지 찾아가는 '사생팬'에 '관심 자제' 호소한 의경 양요섭 소속사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하이라이트 양요섭이 팬의 과도한 관심에 골머리를 앓고 있다.


하이라이트의 일부 팬들이 의경으로 군 복무 중인 양요섭의 근무지에 찾아가는 일이 잦아졌기 때문이다.


12일 소속사 어라운드어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양요섭과 관련한 공지를 게재했다.


소속사 측은 "양요섭은 현재 여러분들의 따뜻한 성원과 응원 속에 성실히 군 복무 중에 있지만, 팬분들의 지나친 관심으로 난처한 처지에 놓이게 되어 당부의 말씀을 드리고자 한다"라고 입을 열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이어 "우연히 길을 가다가 근무 중인 양요섭을 마주치고 그 목격담이나 사진을 SNS에 올리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지만, 그 정보를 공유함으로 팬들이 근무지에 찾아오고 따라다니는 일이 많다"라며 고충을 토로했다.


소속사의 말에 따르면 이러한 일로 인해 양요섭은 현재 본인의 근무를 성실히 수행하기 어려운 상황이며 본의 아니게 동료들에게 피해를 주는 상황이 반복되고 있다고 한다.


마지막으로 소속사는 "양요섭을 직접 보고 싶어 하는 팬분들의 마음은 십분 이해하지만, 특수한 환경과 낯선 상황에 놓인 현실에서는 또 달리 지켜야 할 규율이 존재하기 때문에 과도한 관심을 자제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앞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에는 치안을 관리 및 교통정리를 하는 양요섭의 근황이 공개돼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양요섭은 지난 1월 24일 의경으로 입소해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있다.


인사이트어라운드어스 공식 홈페이지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Instagram 'yysbeast'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