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작비의 5배"···'어벤져스: 엔드게임'이 개봉 9일 만에 벌어들인 어마어마한 수익 수준

인사이트MARVEL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마블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그야말로 잭팟을 터뜨렸다.


지난 4일(현지 시간) 박스오피스 모조에 따르면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북미에서 5억 달러, 해외에서 14억 달러의 수익을 거뒀다.


이를 모두 합하면 19억 1,453만 달러로 한화로는 약 2조 2,400억원에 달하는 어마어마한 수익이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약 4,000억원으로 알려진 영화 제작비의 5배를 개봉 단 9일 만에 벌어들인 셈이다.


인사이트MARVEL


인사이트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이로써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최고 흥행작인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의 수입 기록(20억 달러)을 이번 주말 안에 깰 전망이다.


엄청난 흥행 기록을 쓰고 있는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국내 영화계에도 또 다른 역사를 새기는 중이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기준에 따르면 이 영화는 어제(4일) 기준 누적 관객 수 1,000만 명을 돌파했다.


이는 지난 2014년 개봉돼 12일 만에 천만 관객을 돌파한 영화 '명량'을 뛰어넘는 최단 기록이다.


개봉일은 물론 개봉주, 역대 일일 최다 관객 수까지 모든 신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는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어떠한 흥행 역사를 써 내려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인사이트


인사이트MARVEL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