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스로이스모터카, 신임 디자인 총괄에 '조제프 카반' 선임

인사이트조제프 카반(Jozef Kabaň) 신임 디자인 총괄 / 사진 제공 = 롤스로이스모터카


디테일에 강한 자동차 디자인 전문가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롤스로이스모터카가 조제프 카반(Jozef Kabaň)을 신임 디자인 총괄로 선임했다.


2일 롤스로이스는 지난해 6월, 2011년부터 2018년까지 7여년 동안 롤스로이스 디자인을 총괄했던 자일스 테일러(Giles Taylor)의 퇴임을 발표한 후, 10개월 만에 조제프 카반을 새로운 디자인 총괄로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롤스로이스 디자인 총괄로 발탁된 조제프 카반(46)은 지난 2017년 BMW 그룹에 합류한 후 BMW 디자인 스튜디오 총괄로 근무해 왔으며 자동차 디자인과 예술에 대한 열정을 바탕으로 완벽한 디테일을 추구하기로 정평이 나 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조제프 카반 디자인 총괄은 슬로바키아 브라티슬라바 및 영국 런던에서 수학하고 런던 로열 컬리지 오브 아트(Royal College of Art)에서 자동차 디자인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20세의 나이에 폭스바겐 그룹 디자이너로 입사해 실력을 키웠으며 1998년 부가티 베이론(Bugatti Veyron) 디자인 프로젝트의 리더를 맡아 자동차 디자인에 럭셔리 및 예술을 결합했다는 찬사를 받으며 국제적인 명성을 얻었다.


그 후 아우디 AG와 스코다 오토 등의 디자인 총괄을 역임하며 자동차 업계에서의 입지를 넓혔다. 특히 스코다 오토에서 한정판 에디션 및 오토쇼 모델의 디자인 기풍에 혁명적인 변화를 주며 브랜드의 디자인 감성에 큰 영향을 준 것으로 평가받아 왔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토스텐 뮐러 오트보쉬(Torsten Müller-Ötvös) 롤스로이스 최고경영자(CEO)는 "최고 실적을 기록하며 성공을 이어가고 있는 롤스로이스의 새로운 디자인 총괄로 조제프 카반을 임명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또한 "폭넓은 경험과 뛰어난 능력을 갖춘 최고의 디자이너가 롤스로이스에 합류했다는 사실만으로도 세계 최고의 럭셔리 하우스로서의 위상을 다시 한번 입증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드리안 반 호이동크 (Adrian van Hooydonk) BMW 그룹 수석 디자이너는 "롤스로이스 디자인 팀은 걸출한 자동차와 럭셔리 오브제를 만들었다"며 "조제프 카반이 이 환상적인 팀을 이끌고 밝은 미래로 나아갈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