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었다는 오해, 슬펐다"···'사망 루머' 해명한 '리틀 싸이' 황민우

인사이트YouTube 'Official Little PSY HMW'


[인사이트] 황비 기자 = '리틀 싸이'로 한때 인기를 끌었던 황민우가 자신을 둘러싼 오해와 관련해 해명했다.


지난달 9일 황민우는 자신의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리틀 싸이 황민우 사망사건 해명 영상"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황민우는 공개된 영상을 통해 "아직도 제가 죽었다고 오해하는 분들이 많고, 잘못 알고 계신 분들이 많아 영상을 찍게 됐다"고 전했다.


인사이트YouTube 'Official Little PSY HMW'


그의 영상에 따르면 세간에 알려진 '리틀싸이가 죽었다'는 소문은 전혀 다른 사람의 이야기다.


바로 중국에 사는 故 전민우 군이다. 故 전민우 군은 중국의 TV 예능에서 싸이의 '강남 스타일'을 불렀고, 한국 예능 '스타킹'에 출연하면서 또 다른 '리틀싸이'로 불렸다.


두 사람은 실제로 만난 적도 있다. 전민우 군이 뇌종양을 앓는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다.


인사이트싸이 '강남스타일' MV


인사이트SBS '궁금한 이야기Y' 


황민우는 "전 건강하게 활동하는데, 사람들이 제가 죽었다고 오해해서 슬펐다"며 "아직도 다른 분들은 저희 부모님을 故 전민우와 엮는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한편, 황민우는 싸이의 '강남스타일'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얻었다. 또 다른 '리틀 싸이' 故 전민우는 지난 2016년 뇌종양으로 세상을 떠났다.


YouTube 'Official Little PSY HMW'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