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키 군대 간다는 말에 '오열' 수준으로 눈물 쏟은 혜리

인사이트tvN '놀라운 토요일'


[인사이트] 김채연 기자 = '놀라운 토요일' 혜리가 입대로 잠시 떠나는 키를 보고 눈물을 흘렸다.


지난 23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입대를 위해 잠시 방송을 떠나게 된 샤이니 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키는 평소처럼 노래를 듣고 가사를 척척 알아맞혔고, 그의 활약 덕에 멤버들은 생돼지 갈비 파티를 즐길 수 있었다.


테이블 앞에 모여 멤버 모두가 도란도란 고기를 맛있게 먹던 가운데, MC 신동엽이 "오늘 키 마지막 방송이다"라며 키의 군입대 소식을 전했다.


인사이트tvN '놀라운 토요일'


신동엽의 말이 떨어지기 무섭게 혜리는 먹던 고기를 내려놓고 울먹거리기 시작했다.


결국 그는 테이블에서 멀리 떨어진 구석으로 가 당분간 볼 수 없는 키와의 이별 소식에 서글픈 마음에 눈물을 보였다.


혜리가 휴지를 한 움큼 쥐어 눈물을 닦자, 키와 멤버들은 "울지 마"라며 그를 다독였다.


그 와중에 신동엽은 "몰래 숨어서 뼈 먹니?"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tvN '놀라운 토요일'


울음을 그친 혜리를 비롯해 멤버들은 입대로 잠시 곁을 떠나는 키에게 우는 모습을 보여주지 않기 위해 샤이니의 히트곡 '링딩동' 댄스를 추기 시작했다.


그들은 키에게 응원의 한마디를 건네고 단체 사진을 찍으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한편, 키는 지난 4일 입대했으며 현재 기초군사훈련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놀라운 토요일'


Naver TV '놀라운 토요일 2부 - 도레미 마켓'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