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방, 집주인 위한 공실 무료 광고 혜택…"부동산 거래 선진화 앞장선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스테이션3


공인중개사에게 해당 지역의 매물 확보 및 효율 증대 기회 제공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다방이 공실 걱정을 안고 있는 임대인을 위해 나섰다.


26일 다방은 임대인을 위한 '공실 무료 광고 혜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공실로 고민하고 있는 임대인이 공실 무료 광고 혜택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방주인에 매물의 위치, 가격대 등 기본적인 정보를 등록하면 된다.


이후 해당 지역의 공인중개사가 매물 정보를 확인한 뒤 다방에 광고를 신청하면 해당 매물은 '방주인매물'로 분류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스테이션3


이렇게 등록된 방주인매물은 임대인이 직접 광고를 의뢰한 만큼 일반 매물보다 신뢰도가 높다고 판단, 다방 사용자가 매물을 검색할 때 일반매물보다 상단 위치에 우선 노출된다.


방주인매물은 임대인에게 추가 과금 없이 무료로 제공되며, 공실 등록 개수 역시 제한이 없다.


스테이션3 관계자는 "새롭게 선보이는 방주인매물과 기존의 확인매물 서비스의 확장을 바탕으로 부동산 거래 선진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