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로 데뷔해 일상 공유 시작한 류진 '훈남 아들' 찬형·찬호 형제

인사이트YouTube '찬브로TV'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MBC '일밤-아빠! 어디가?'에 출연해 훈훈한 외모로 주목받은 배우 류진의 아들 임찬형과 임찬호 형제의 근황을 자주 볼 수 있게 됐다.


최근 임찬형, 임찬호 형제는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에 '찬브로TV'라는 채널을 만들며 본격적으로 크리에이터 길을 걸을 것을 예고했다.


해당 채널에는 형제가 JTBC '날보러와요 – 사심방송제작기'에 출연했던 방송분과 귀여운 일상 영상이 올라와 있다.


일상 영상에서는 아이돌로 데뷔라도 한 것처럼 합을 맞춰 춤을 추는 깜찍한 찬형, 찬호 형제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인사이트YouTube '찬브로TV'


"엄마, 아빠 미소 절로 나게 하는 영상"이라는 자막처럼, 유쾌한 형제의 흥에 절로 폭소를 터트리게 된다.


현재 해당 채널에는 영상이 3개밖에 올라와 있지 않으나, 구독자는 5700명이나 된다.


형제의 귀엽고 엉뚱한 모습을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간간이 연예인인 류진이라는 초호화 게스트(?)도 등장해 '일밤-아빠! 어디가?'를 사랑했던 팬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꽃미남 형제'의 큰 형인 찬형은 13살로 올해 초등학교 6학년에 올라간다.


5살 아기였던 찬호는 올해 10살이 돼 곧 초등학교 3학년 학생이 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찬브로TV'



YouTube '찬브로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