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류준열 "혜리와 잘 만나고 있다"

1월 25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뺑반' 언론시사회 현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1월 25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뺑반' 언론시사회 현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전현영 기자 = 배우 류준열이 연인 혜리와 남다른 애정을 과시했다.


25일 서울 종로구 팔판동에서는 영화 '뺑반' 주연 류준열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뺑반'은 통제 불능 스피드광 사업가를 쫓는 뺑소니 전담반 '뺑반'의 고군분투 활약을 그린 범죄오락 액션 영화다.


류준열은 극 중에서 매뉴얼보다 본능으로 범인을 잡는 에이스 서민재 역을 맡아 다양한 매력을 뽐낸다.


인사이트Instagram 'ryusdb'


이날 인터뷰에서 연인 혜리에 대한 질문이 등장하자 류준열은 "잘 만나고 있다"고 말했다.


류준열과 혜리는 지난 2017년 열애를 인정해 2년째 공개 연애 중이다.


그는 연인 혜리를 언급한 뒤 "이 다섯 글자라도 말씀드리는 게…."라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또 류준열은 영화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운전신을 소화한 것에 대해 "워낙 운전 자체를 즐기고, 누구를 데려다주는 걸 좋아한다"고 말했다.


1월 25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뺑반' 언론시사회 현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1월 25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뺑반' 언론시사회 현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평소 운전을 자주 한다는 그의 말에 "누구를 픽업하느냐"며 혜리를 염두에 둔 듯한 질문이 등장했다.


달달한 연애에 대한 대답을 기대하고 묻는 말에 류준열은 "내 여동생이 청담동 회사에 다니고 있다"고 능청스럽게 대처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한편, 영화 '뺑반'은 오는 1월 30일 개봉한다.


1월 25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뺑반' 언론시사회 현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1월 25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뺑반' 언론시사회 현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1월 25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뺑반' 언론시사회 현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