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즈, 신임 대표이사에 정선우 재무관리 상무 선임

인사이트정선우 한국마즈 신임 대표 / 사진 제공 = 한국마즈


한국마즈 "북아시아 지역 사업 합병과 조직 통합 이끈 '재무통'"


[인사이트] 윤혜연 기자 = 초콜릿 바 스니커즈와 엠앤엠즈, 트윅스 등을 수입·판매하는 한국마즈가 대표이사를 새로 선임했다.


10일 글로벌 기업 한국마즈는 정선우 재무관리 상무를 신임 대표이사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정선우 신임 대표는 한국 P&G와 P&G 아시아 본사를 거쳐 지난 2016년부터 한국마즈 재무관리 상무를 맡아왔으며, 최근까지 마즈 북아시아 지역의 사업 합병과 조직 통합을 이끌었다.


재무전략뿐만 아니라 신사업 개발과 영업 효율성 제고, 팀 역량 개발 등을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의 토대를 마련했다.


특히 정선우 신임 대표는 한국마즈가 업계 평균 이상의 매출 성장을 기록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마즈가 보유한 브랜드 / 한국마즈


한국마즈 관계자는 "정선우 대표의 업무 성과, 팀 개발·소통을 중시하는 리더십 등이 회사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본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난 1년 동안의 경영진 승계자 개발 과정을 거친 정 대표를 신임 대표이사로 최종 선임했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마즈는 전 세계 초콜릿 바 시장점유율 1위인 스니커즈를 비롯해 엠앤엠즈, 트윅스, 도브를 공급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글로벌 민트 브랜드인 이클립스를 새롭게 선보였다.


또 반려동물 식품 부문에서도 전 세계 개별 브랜드 매출 1조원이 넘는 위스카스와 시저, 그리니즈, 템테이션 등을 수입·판매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