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방탄봤다! 부럽지?" 상 받은 뒤 아들들에 자랑한 임창정

인사이트JTBC '제 33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가수 임창정이 센스 넘치는 수상소감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5일 오후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는 '제 33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디지털 음원부문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임창정은 수만 명의 소녀팬을 거느리고 있는 핫한 후배들과 함께 어깨를 나란히 했다.


지난해 '하루도 그대를 사랑하지 않은 적이 없었다'라고 많은 사랑을 받은 임창정은 이날 '발라드 부문상'을 수상했다.


인사이트JTBC '제 33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기쁜 마음으로 무대에 오른 임창정은 트로피를 받은 뒤 "지난 한 해 동안 열심히 활동하시고 최선을 다하신 후배 여러분들 수상한 것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임창정은 "아들뻘 되는 후배들하고 한 무대에 서서 노래를 부를 수 있다는 그 하나만으로도 영광으로 생각한다"라며 "지난 한 해 제 노래를 사랑해주신 팬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라고 팬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그는 자신의 모습을 TV로 보고 있을 네 명의 아들에게도 한 마디 했다.


임창정은 "집에서 이 방송을 보고 있는 우리 아들들아, 아빠가 오늘 방탄소년단도 보고 아이콘도 보고, 워너원도 보고, 트와이스도 보고 아주 호강한다. 부럽지?"라며 "아빠처럼 잘 되려면 공부를 잘하지는 못해도 열심히 살아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JTBC '제 33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아들에게 열심히 살라는 동기 부여를 얄밉게 해주는 '현실 아빠' 임창정의 모습에 장내는 웃음바다가 됐다.


유쾌한 임창정의 수상소감을 객석에서 듣고 있던 방탄소년단의 슈가와 뷔도 폭소했다.


워너원 멤버들 역시 손뼉을 치며 즐거워했다.


인사이트JTBC '제 33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인사이트Instagram 'lmchangjung'


Naver TV '제33회 골든디스크어워즈'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