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뷔가 직접 밝힌 2019년 '황금돼지의 해' 소망

인사이트'2018 MBC 가요대제전 - The Live'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방탄소년단 뷔와 지민이 돼지띠 해를 맞아 새해 소망을 밝혔다.


지난달 31일 '2018 MBC 가요대제전 - The Live'가 MC 윤아, 노홍철, 민호, 차은우 사회 아래 열렸다.


이날 새해를 맞기 직전 방탄소년단은 2019년 기해년 소망을 전했다.


지민은 "올 한 해 감사한 분들이 너무 많았다"면서 "그분들께 보답하기 위해, 더 좋은 무대 보여드리기 위해 더 괜찮은 제가 되는 게 목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2018 MBC 가요대제전 - The Live'


뷔는 "비록 황금돼지 모자는 안 썼지만 돼지띠다"면서 "(2019년도에는) 더 멋진 앨범으로 돌아와서 더 멋진 무대를 하는 게 소망이다"고 전했다. 팬들은 방탄소년단의 새해 소망을 지지하면서 큰 박수를 보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1부 가요대제전에서 'MIC Drop' 무대를 선보이며 폭발적인 퍼포먼스로 무대를 장식했다.


특히 방탄소년단 특유의 강렬한 군무는 대중의 시선을 한눈에 사로잡으면서 현장을 열광의 도가니로 만들었다.


방탄소년단은 무대를 마치고 '비티에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는 글이 적힌 종이 펼쳐 보이며  팬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인사이트'2018 MBC 가요대제전 - The Liv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