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 만에 달달 로코 드라마서 다시 만난 '도깨비 커플' 이동욱♥유인나

인사이트tvN '진심이 닿다'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tvN 드라마 '도깨비'에서 시청자의 심금을 울렸던 이동욱, 유인나 커플이 약 2년 만에 다시 만난다.


17일 tvN 새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 측은 배우 이동욱과 유인나가 함께한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진심이 닿다'는 어느 날 로펌에 뚝 떨어진 대한민국 대표 배우 오윤서(유인나 분)가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 분)을 만나 시작되는 로맨스.


이날 이동욱과 유인나는 대사와 동작을 완벽히 주고받으며 남다른 '케미'를 뽐냈다.


인사이트tvN '도깨비'


특히 이동욱은 원리원칙을 중요시하는 권정록의 모습을 시크하게 연기하며 '냉미남'의 정석을 보여줬다.


여기에 꽁꽁 숨겨둔 반전 매력으로 심장을 어택해 설렘을 자아냈다.


유인나는 '본투비 러블리'라는 말을 실감케 했다. 모든 상황을 드라마로 치환하는 대한민국 대표 여배우 오윤서의 엉뚱함을 사랑스럽게 그려냈다.


인사이트tvN '도깨비'


그의 '세젤귀' 만취연기는 보는 이들을 무장해제했다는 후문.


지난 2016년 '도깨비'에서 애절하면서도 달달한 멜로 연기로 주인공 커플에 버금가는 인기를 누렸던 두 사람이 또 어떤 호흡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인다.


캐스팅만으로도 뜨거운 화제를 모은 '진심이 닿다'는 드라마 '남자친구' 후속으로, 2019년 상반기에 방송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