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6 26℃ 인천
  • 30 30℃ 춘천
  • 26 26℃ 강릉
  • 30 30℃ 수원
  • 27 27℃ 청주
  • 26 26℃ 대전
  • 28 28℃ 전주
  • 24 24℃ 광주
  • 25 25℃ 대구
  • 27 27℃ 부산
  • 29 29℃ 제주

종로구, 내년 1월 초까지 마로니에 공원에 연말 분위기 낼 수 있는 '포토존' 설치

종로구가 마로니에 공원에 대형트리, 라이트 박스등 설치해 연말 분위기를 연출하고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는 포토존도 마련한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종로구청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종로구가 크리스마스와 연말을 맞아 지난 12월 10일(월)부터 내년 1월 초까지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에서 '2018 대학로 굿스트릿(Good Street) 마로니에'를 추진한하고 있다.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마로니에 공원에 대형트리와 라이트 박스 등을 설치해 시민들에게 희망을 주고, 새해 소망을 기원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자 이번 사업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이 기간 마로니에 공원은 대형트리, 라이트 박스, 포토존 등으로 꾸며진다. 종로구는 공원에 7m 높이의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를 설치하여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연출하고, 겨울철 마로니에 공원을 많은 시민들이 즐겨찾는 명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한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종로구청


또한 레터링 라이트 박스를 10m가량 설치해 희망의 메시지를 띄운다. 라이트 박스를 통해 사람들을 위로하고 응원하는 메시지를 전달하여 시민들의 긍정적이고 희망적인 새해 소망을 기원한다.


종로구는 이 밖에도 공원 내에 눈사람, 선물 상자 등으로 꾸며진 포토존을 설치하여 어린 아이뿐만 아니라 이곳을 찾는 시민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사하고, 마로니에 공원의 나무와 화단에 조명을 설치해 은은한 분위기를 조성한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크리스마스와 연말을 맞아 많은 시민들이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고 올 해를 잘 마무리하시기를 바란다"며 "마로니에 공원이 시민들에게 행복을 선사하는 공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