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위 한 제니 '주인공' 만들어주려 카메라 앵글서 비켜주는 트와이스 나연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그룹 트와이스 나연이 1위 수상소감을 말하는 제니가 주목받을 수 있도록 배려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솔로로 컴백한 블랙핑크 멤버 제니의 'SOLO' 무대가 전파를 탔다.


앞서 제니는 솔로 컴백 공개와 동시에 엄청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모두의 기대 속 무대에 오른 제니는 팬들의 기대감을 충족시키는 환상적인 퍼포먼스를 보여주며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제니는 첫 솔로 무대임에도 불구하고 뛰어난 가창력과 매혹적인 춤선 등 뭐 하나 빠지는 것 없는 완벽한 무대를 꾸리면서 '인간 샤넬'다운 면모를 보였다.


결국 이날 제니는 비투비, 트와이스라는 쟁쟁한 다른 아이돌 그룹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1위 수상소감을 전하려 무대 앞에 선 제니. 


그리고 그 옆에는 트와이스 나연이 카메라에 함께 잡혔다.


인사이트


SBS '인기가요'


이를 눈치챈 나연은 제니가 홀로 카메라에 담길 수 있도록 곧바로 자리를 피했다.


자신이 화면에 잡히면 제니가 홀로 받을 시선이 분산된다 생각했기 때문이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나연이 마음씨도 어쩜 저렇게 고울까", "둘 다 너무 예쁘다", "트와이스, 제니 둘 다 흥해라" 등의 반응을 보이며 두 사람을 응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