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고종의 음성 미술관에서 다시 듣는다"···'미션' 이승준의 훈훈한 재능 기부

배우 이승준이 국립현대미술관 전시 '대한 제국의 미술-빛의 길을 꿈꾸다'의 특별홍보대사로 참여 소식을 전했다.

인사이트tvN '미스터 션샤인'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배우 이승준이 tvN '미스터 션샤인' 고종의 위엄을 이어간다.


지난 15일 이승준은 국립현대미술관 전시 '대한 제국의 미술-빛의 길을 꿈꾸다'의 특별홍보대사로 참여 소식을 전했다.


이승준은 지난 14일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에서 진행된 개막식에 참석해 축사를 전하고 전시를 감상하는 등 자리를 빛냈다.


뿐만 아니라 전시 오디오 가이드를 직접 맡아 목소리 재능기부에도 나섰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이에스픽쳐스


이번 전시는 대한 제국의 미술 중 특히 고종의 근대화 모색을 위한 노력이 적극적으로 드러나는 궁중 미술 분야에 초점을 맞췄다.


이에 최근 드라마 고종 역으로 열연해 대중들의 뇌리에 각인된 배우 이승준이 친숙함과 설득력을 갖춘 최적의 목소리로 선별됐다는 후문이다.


이승준도 "고종황제와 밀접한 전시여서 편한 마음으로 응했다. 이번 참여를 통해 의미 있게 고종 역할을 떠나보낼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특별홍보대사로서 활동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이승준의 목소리로 안내되는 전시 '대한 제국의 미술-빛의 길을 꿈꾸다'는 내년 2월 6일까지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에서 개최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이에스픽쳐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