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렌다고 난리 난 본명 "석진아!" 들은 방탄 진 반응

인사이트YouTube 'Apple Tape BTS'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 진의 훈훈한 팬 서비스가 누리꾼들의 심장을 제대로 저격했다. 


지난 6일 한 유튜브 채널 'Apple Tape BTS'에는 이날 진행된 '2018 MGA'에 참석한 방탄소년단 진(김석진)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진은 자신을 찍고 있는 팬들을 발견한 뒤 희미한 미소를 지어 보였다.


그중 한 팬이 진의 본명인 "석진아"를 크게 외쳤고, 진은 이에 대답하듯 작게 고개를 끄덕였다.


인사이트YouTube 'Apple Tape BTS'


영상을 통해 이를 접한 팬들은 "이거 찍으신 분 살아 계신 거냐", "제 심장이 다 쫄깃쫄깃하다"라며 열띤 반응을 보였다.


일부 팬들은 "영상을 찍은 선생님께 절이라도 드리고 싶다"라며 고마움을 표했을 정도.


팬들의 작은 호명에도 하나하나 반응하는 진의 모습이 팬 입장에서 무척 소중하고 고맙게 느껴졌기 때문이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2018 MGA'에서 7관왕을 기록하는 영광을 안았다. 두 개의 대상 '올해의 디지털 앨범상', '올해의 가수상'을 포함해서다.


이들은 데뷔 이후 처음으로 인기상에도 이름을 올리며 세계뿐 아니라 국내 무대에서의 영향력을 입증했다.


팬들의 마음을 녹여버린 진의 '아이 컨택'은 하단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Apple Tape BTS'


YouTube 'Apple Tape BT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