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값' 17주 연속 상승...'유류세 인하' 앞두고 휘발유 가격 1700선 육박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휘발유 평균 가격, 전주보다 리터(ℓ)당 3.5원 오른 1689.7원


[인사이트] 정인영 기자 = 국내 휘발유·경유 가격이 17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가며 1700원, 1500원 선에 육박했다.


27일 한국석유공사 '오피넷'에 따르면 이달 넷째주 전국 주유소에서 판매된 보통 휘발유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리터(ℓ)당 평균 3.5원 오른 1689.7원을 기록했다.


최근 몇 주간 리터(ℓ)당 10원 안팎의 상승세를 감안하면 상승폭은 줄었지만 지난 2014년 12월 첫째주(1702.9원) 이후 약 3년 10개월 만에 최고가격을 기록했다.


자동차용 경유는 지난주보다 4.2원 오른 1494.6원으로 1500원선에 바짝 다가섰다.


지난주에 2015년 1월 이후 처음 1천원을 넘어섰던 실내용 경유도 이번 주 6.8원이 급등해 1007.3원을 기록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최고가 지역인 서울 휘발유 가격 1773.3원


지역별 휘발유 가격은 서울이 평균 3.3원 오른 1773.3원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최저가 지역인 대구는 지난주보다 1.6원이 상승한 1661.1원으로, 서울보다 112.2원 싼 것으로 나타났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이 리터(ℓ)당 평균 5.0원 오른 1665.4원으로 가장 낮았고, SK에너지가 3.2원 상승한 1705.1원으로 가장 비싸게 판매됐다.


한편, 17주 연속 기름값이 상승하고 있지만 정부가 다음달 6일부터 6개월간 한시적으로 시행하는 '유류세 인하'와 최근 국제유가의 하락세 영향으로 이러한 상승세는 조만간 중단될 것으로 전망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