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하와 얼굴들, 데뷔 10년 만에 공식 해체한다

인사이트Instagram 'kihachang'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이 활동 10년 만에 해체를 선언했다.


18일 장기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곧 발매될 5집은 장기하와얼굴들의 마지막 앨범이 될 것"이라며 해체 소식을 알렸다.


이어 그는 "앨범 발매 후 올해 말까지 콘서트 등 여러 경로로 부지런히 여러분을 만날 것이다. 그리고 2019년 첫날을 기점으로 저희 여섯 명은 각자의 길을 가게 된다"고 전했다.


장기하는 "이번 음반은 장기하와 얼굴들이 만든 최고의 작품이 될 것"이라면서 "이제 장기하와 얼굴들이 할 수 있는 일은 다 했다는 의미가 된다. 가장 멋진 모습일 때 가장 아름답게 밴드를 마무리하기로, 저희 여섯 명은 뜻을 모았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인사이트Instagram 'kihachang'


또, 2008년 싱글 '싸구려 커피'를 발매하며 밴드를 시작한 후 어느덧 10년이 흘렀고 멤버들 모두 이 시간 동안 늘 새로워지기 위해 노력해왔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런 저희를 아껴주시는 분들께는, 이 글을 읽는 것이 마음 아플 수밖에 없다는 것을 알고 있다. 하지만 저희의 이런 결정 역시, 또 다른 새로움을 향해 나아가기 위한 것이라고 확실히 말씀드릴 수 있다. 이해해 주시리라 믿고 응원해 주시리라 믿는다"고 팬들에게 미안함을 전했다. 


향후 계획에 대해서는 멤버 6명이 각자의 길에서 계속 음악 생활을 이어갈 것임을 알렸다. 


독보적인 음악 세계를 가진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은 2008년 싱글 앨범 '싸구려 커피'를 통해 데뷔했다. 이어 '별일 없이 산다', '그렇고 그런 사이', 'ㅋ' 등의 곡으로 사랑을 받았다.


뜻밖의 해체 소식을 접한 장기하 얼굴들의 팬들은 아쉽다는 반응을 보이면서도 이들의 결정에 응원의 박수를 보냈다.


인사이트Twitter 'kihaface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