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 에반스 "'어벤져스4' 촬영 끝…8년 함께한 캡틴 아메리카 떠난다"

인사이트MARVEL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전 세계 마블 덕후들을 웃고 울리게 했던 캡틴 아메리카가 우리 곁을 떠난다.


5일 배우 크리스 에반스는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공식적으로 '어벤져스4' 촬영이 끝났다"며 "말로 표현하기엔 감정적인 날이다"라는 글을 게재해 팬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크리스 에반스는 "지난 8년 동안 캡틴 아메리카를 연기한 것은 영광이었고, 카메라 앞뒤 그리고 관객 앞에 설 때 모두 좋은 추억이었다"며 캡틴 아메리카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영원히 감사드린다"는 말로 캡틴 아메리카와의 '작별'을 암시했다.


인사이트Twitter 'ChrisEvans'


크리스 에반스는 지난 2011년 처음 세상에 나온 영화 '퍼스트 어벤져'에서 캡틴 아메리카 역을 맡아 '8년'간 마블 히어로들을 이끌어 왔다.


앞서 그는 '어벤져스:인피니티 워'까지 계약이 돼 있었지만 루소 형제 감독이 두 편으로 나눠 촬영하게 되면서 '어벤져스4'까지 출연하게 됐다.  


당시 캡틴 아메리카가 마블과 이별한다는 소식에 팬들이 슬퍼하자 크리스 에반스는 지난 3월 '뉴욕타임스'와 인터뷰에서 "누군가 밀기 전에 기차에서 내려야 한다"며 하차 의사를 드러낸 바 있다.


누구보다 마블을 사랑하고 열정적으로 캡틴 아메리카 역을 잘 소화해준 크리스 에반스의 '작별' 암시에 팬들은 아쉬운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인사이트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한편 원작 코믹스에서 캡틴 아메리카인 스티브 로저스는 '시빌 워' 후속작 '캡틴 아메리카의 죽음'에서 총을 맞고 사망한다.


이와 관련해 크리스 에반스 역시 직접 토크쇼에 나와 "그것이 내 계약의 끝"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어벤져스4'는 2019년 5월 3일 북미 개봉 예정이다.


인사이트MARVEL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