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경수 '딥 키스신' 공개된 '백일의 낭군님' 10.6% 자체 최고 시청률 찍었다

인사이트tvN '백일의 낭군님'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백일의 낭군님'이 가슴 떨리는 전개와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력으로 인기 고공행진을 달리고 있다.


지난 2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8회는 지난 회보다 큰 폭으로 상승한 9.2%(닐슨코리아 제공)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10.6%까지 치솟았다.


'백일의 낭군님' 1회 시청률이 5.0%에 머물렀던 것에 비하면 비약적 발전이다.


인사이트tvN '백일의 낭군님'


이후 2회에서 6.2%의 시청률을 기록하더니, 4회에서는 7.3%의 시청률을 육박했다.


시청률은 계속해서 올랐다. 7화에서는 8.0%를 기록, 8화에서는 9%대 시청률을 갈아치웠다.


낭군 원득(도경수)과 홍심(남지현)의 달달한 러브스토리와 이들의 찰떡같은 연기력이 시청률 상승의 주된 원인으로 꼽힌다.


특히 영화 이후, 드라마에서 첫 주연을 맡은 도경수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설렘을 자극하고 있다.


인사이트tvN '백일의 낭군님'


엑소 멤버인 도경수는 탄탄한 기본기 덕에 차세대 연기파 배우로 각광받고 있다.


배우들 연기력 뿐만 아니라 아름다운 배경도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들의 수려한 한복 패션은 물론이고 자연 친화적인 드라마 배경 또한 '힐링'을 선사한다는 후문이다.


호평을 받고 있는 tvN '백일의 낭군님'이 10% 시청률을 돌파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