랄라블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친환경 생리대 도입 확대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랄라블라


[인사이트] 진민경 기자 = 랄라블라가 친환경 유기농 생리대의 도입에 앞장서며 건강한 여성케어 제품의 라인업을 강화하고 있다.


13일 GS리테일이 운영하는 H&B스토어 랄라블라가업계 최초로 이번 달 미국 아마존의 유기농 생리대 카테고리 판매 1위 제품인 '라엘(Rael)'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랄라블라에서 출시한 라엘의 유기농 여성용품은 총 5종으로 중형, 대형, 오버나이트 생리대 3종과 레귤러타입, 롱타입의 팬티라이너 2종이다.


랄라블라에서 판매되는 라엘은 기존의 생리대에서 유해하다고 알려진 농약면화, 염소표백제, 포름알데히드, 형광증백제, 화학향료, 색소를 모두 배제했다.


또한 염소표백을 하지 않은 친환경 펄프와 무독성 접착제를 사용했으며 민감한 부위의 피부와 바로 맞닿는 면인 탑시트는 100% 텍사스산 유기농 순면으로 제작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랄라블라


게다가 라엘은 미국, 스위스 SGS, 한국 식약처까지 국제적으로 공신력을 갖춘 전문기관에서 안전성 검증이 완료됐다.


랄라블라는 지난해 8월 생리대의 유해물질 사태 이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유기농 친환경 생리대에 대한 고객들의 선호도가 급증함에 따라 다양한 유기농 생리대의 도입을 확대하고 있다.


실제로 랄라블라의 생리대 카테고리 매출을 살펴본 결과, 올해 8월 기준으로 유기농 생리대의 매출 비중이 57.4%를 차지하고 있으며, 생리대 파동 직전인 2017년 7월의 비중(약 11.8%)과 비교했을 때 약 5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랄라블라는 헬스&뷰티 분야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같이! 같이!'에 선정된 기업인 '해피문데이' 유기농 생리대도 론칭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랄라블라에서 론칭한 해피문데이 유기농 생리대는 '같이! 같이!'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제품으로 중형, 대형, 오버나이트의 생리대 3종과 롱타입의 팬티라이너 1종까지 총 4종으로 출시됐다.


랄라블라는 이번 친환경 유기농 생리대 론칭으로 고객들의 생리대 선택의 폭을 넓히고, 유해성에 대한 두려움 없이 안전한 생리대를 사용하고 싶어 하는 여성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수빈 랄라블라 여성용품 MD는 "그동안 해외 직구 등을 통해 유기농 생리대를 구매하던 여성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고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친환경 유기농 생리대 제품의 라인업을 강화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랄라블라는 안전한 여성케어 제품들을 선제적으로 론칭하며 여성 고객에게 건강한 아름다움의 가치를 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