끼자마자 시력 '3배' 확 높여주는 마법의 '망원경' 렌즈

인사이트EPFL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시력은 나쁘지만 수술을 하기에 부담스런 사람을 위해 과학자들이 망원경 급의 시력을 향상시켜주는 렌즈를 개발했다.


최근 미국 경제 주간지 포브스, CNN 뉴스는 스위스 로잔 연방 공과대학 교수 에릭 트렘레이(Eric Tremblay)와 미국 연구팀이 합작해 개발한 '망원경 렌즈'를 소개했다.


해당 렌즈는 최근 스마트폰 기기의 발달로 조기 시력 감퇴를 겪는 현대인과 질병으로 앞을 못 보는 환자들을 위해 개발됐다.


특히 일반 콘택트렌즈는 망막이 손상됐을 때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없다는 점에 집중한 연구팀은 수술 또는 두꺼운 안경 없이도 시력을 즉각적으로 올릴 수 방법을 고안했다.


인사이트EPFL


이번에 개발된 렌즈는 물체나 시야를 2.8~3배 이상 확대해 주는 기능이 있어 망원경 렌즈라는 별명이 붙었다. 


폴리메타그릴산 메틸이라는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진 이 렌즈는 1mm 두께의 얇은 거울 표면을 사용해 망원경 기능을 낼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렌즈의 가장 특별한 기능은 망원경 기능을 자유자재로 선택할 수 있다는 점이다. 


윙크를 한 번 했을 때 줌 기능이 실현되며, 다시 한 번 깜박이면 줌 기능이 사라진다.


해당 기능은 특수 안경을 장착했을 때 가능해진다. 이 안경은 확대 또는 정상 영역의 자외선 또는 반사광의 빛들을 차단하는 편광 역할을 수행한다.


망원경 렌즈를 개발을 주도한 박사 에릭은 "시력이 안 좋은 사람들에게 해당 렌즈는 충분히 매력적인 제품이다"고 전했다.


현재 해당 렌즈는 실험을 마쳐 프로토타입까지 나왔으나 판매가 시작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EPFL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