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실 없는 베트남 주민들에게 최신식 '삼성마을' 만들어준 삼성물산 직원들

인사이트'삼성마을' 4호 사업 준공식 기념사진 / 사진제공 = 삼성물산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화장실도 없는 열악한 환경 속에 지내는 베트남 주민들을 위해 삼성물산이 최신식 '삼성마을'을 만들어 선물했다.


27일 삼성물산은 베트남 중부 하띤성 지역에서 진행한 '삼성마을 4호' 사업을 완료 짓고 현지 시간으로 지난 23일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삼성 마을(Samsung Village)' 프로젝트는 건설업의 특성을 살린 삼성물산의 글로벌 주거환경 개선사업이자 사회공헌 활동이다.


삼성물산은 한국해비타트와 함께 2년 전인 지난 2016년 12월부터 베트남 중부 하띤성에서 '삼성마을 4호' 사업을 시작해 준공식을 끝으로 프로젝트를 마무리 짓게 됐다.


인사이트현지 마을 주민들과 이야기 나누는 삼성물산 유달순 수석 / 사진제공 = 삼성물산


이번 '삼성 마을' 프로젝트를 통해 삼성물산은 하띤성에 58가구 주택 신축과 보수, 30가구 가정 화장실 신축, 학교 공중화장실 2개 신축, 재난센터 1개소를 설치했다.


삼성물산은 또 하띤성 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위생교육과 재난 대응교육도 실시하는 등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에 팔을 걷고 나서 귀감이 되고 있다.


'삼성마을 4호' 준공식에 참석한 유달순 삼성물산 수석은 "글로벌 기업시민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사회 발전과 함께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물선은 3년 전인 지난 2015년 인도네시아 파시르할랑 지역 1호 마을을 시작으로 '삼성 마을'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인사이트'삼성 마을' 조성 봉사활동 모습 / 사진제공 = 삼성물산


지난해 1월에는 인도 차르가온 삼성마을 2호, 그해 7월 베트남 냐미, 반닷에 삼성마을 3호를 각각 준공했다.


현재 삼성물산은 인도 마하라슈트라주 난드가온 마을에서 '삼성마을 5호' 사업을, 인도네시아 자바주 칠라야마 마을에서는 '삼성마을 6호' 사업을 진행 중이다.


한편 삼성물산은 건설과 상사, 패션, 리조트 등 크게 4개 부문으로 사업을 벌이고 있는 삼성 계열사다.


삼성물산은 각 부문의 전문성을 적극 활용해 도움이 필요한 국내외 곳곳에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 오고 있다.


인사이트'삼성 마을' 조성 봉사활동 모습 / 사진제공 = 삼성물산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