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깨까지 오는 긴 머리 묶은 '비인두암 투병' 김우빈 근황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비인두암으로 투병 중인 배우 김우빈의 근황이 포착됐다.


지난 11일 각종 커뮤니티와 SNS에는 배우 김우빈을 포착한 여러 장의 사진이 게재되어 화제를 모았다. 


공개된 사진 속 김우빈은 깔끔한 검은색 셔츠를 입고 빠르게 거리를 지나가고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무엇보다 눈길을 끄는 것은 삐져나온 잔머리 하나 없이 야무지게 묶은 긴 머리다.


이는 얼마 전 MBC '라디오스타'서 차태현이 "김우빈이 머리를 많이 길렀더라"고 전한 것과 일치한다. 


비인두암 투병으로 인해 오랜 시간 동안 활동을 하지 않았던 김우빈의 새로운 근황은 팬들의 걱정을 한시름 덜게 했다.


김우빈은 얼마 전 강남의 한 카페에서 배우 이종석과 함께 들렀다 나가는 모습이 목격되어 관심을 받기도 했었다.


인사이트싸이더스HQ 


2008년 모델로 데뷔한 김우빈은 2011년부터 드라마와 영화를 종횡무진하며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받았다.


지난 2017년 5월 비인두암 진단을 받고 치료를 받기 위해 활동을 중단했다.


그는 작년 12월 자신의 팬카페에 세 번의 항암치료와 서른다섯 번의 방사선 치료를 잘 마쳤으며 건강이 호전되고 있음을 알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