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스맨 마지막 시리즈' 킹스맨3, 내년 1월 크랭크인

인사이트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전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영화 '킹스맨'. 그 대망의 마지막 시리즈인 3편이 내년 1월에 크랭크인 된다.


9일(현지 시간) 코믹북닷컴 등에 따르면 '킹스맨' 시리즈의 3편 '킹스맨3'가 내년 1월 영국에서 첫 촬영에 들어간다.


메가폰은 '킹스맨' 1, 2편에 이어 매튜 본 감독이 잡았다.


'킹스맨3'에는 새로운 메인 캐릭터가 등장한다.


인사이트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


총 두명인데, 한 사람은 영국 공작의 아들이자 오만방자한 10대다.


킹스맨은 세계 1차 대전 중 조국을 위해 일하고 싶어 하는 그에게 기회를 주게 된다.


또 다른 남자 주인공의 캐릭터 세부 정보는 전해지지 않았다.


다만 이 캐릭터의 남자 주인공으로는 영화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007 스펙터' 등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보여준 배우 랄프 파인스가 물망에 올랐다.


앞서 매튜 본 감독이 영화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킹스맨3'는 해리 하트와 에거시 관계의 결말이 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어, 팬들의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