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7 27℃ 인천
  • 29 29℃ 춘천
  • 26 26℃ 강릉
  • 30 30℃ 수원
  • 28 28℃ 청주
  • 28 28℃ 대전
  • 29 29℃ 전주
  • 29 29℃ 광주
  • 30 30℃ 대구
  • 26 26℃ 부산
  • 28 28℃ 제주

현대백화점, 보호시설 퇴소 청소년 위해 3억원 전달

현대백화점그룹은 지난 2일 서울 마포구 홀트아동복지회 본부에서 복지회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소년원 등 보호 시설 퇴소 청소년의 자립 지원금 3억원을 전달했다.

인사이트장호진(왼쪽) 현대백화점그룹 사장이 말리 홀트 홀트아동복지회 이사장에게 3억원을 전달했다. 사진 제공 = 현대백화점그룹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현대백화점이 보호시설에서 퇴소하는 청소년 돕기에 나섰다.


5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백화점그룹은 지난 2일 서울 마포구 홀트아동복지회 본부에서 복지회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소년원 등 보호 시설 퇴소 청소년의 자립 지원금 3억원을 전달했다.


현대백화점그룹은 보호 시설에서 나온 만 18세 청소년을 대상으로 종합 지원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장호진 현대백화점그룹 기획조정본부 사장은 이날 말리 홀트 홀트아동복지회 이사장에게 지원금 3억원을 전달하며 보호 시설에서 나온 청소년들을 적극 돕겠다는 뜻을 밝혔다.


지원 내용을 살펴보면 60명의 청소년에게 퇴소 전후로 2년에 걸쳐 주거비 등 자립 지원금, 대학 등록금, 취업 연계 교육비 등을 지원한다.


여기에 심리 상담, 자립 지원 훈련 워크숍, 자산 관리 교육 등을 병행해 실시한다.


장호진 사장은 "매년 1천여명의 보호 시설 퇴소 청소년들이 생활고로 인해 자립에 실패하고 있다"며 "이들이 꿈을 포기하지 않도록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