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방송 중 아픈 강아지 걱정돼 눈 새빨개질 정도로 펑펑 운 트와이스 '정연'

인사이트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인사이트] 이하영 기자 = 그룹 트와이스 멤버 정연이 라디오 방송 도중 눈물을 펑펑 흘려 팬들을 놀라게 했다.


지난 12일 트와이스는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의 보이는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새 앨범 이야기를 중심으로 솔직 담백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눈길을 끈 장면은 생방송 중 눈물을 왈칵 쏟아낸 멤버 정연의 모습이었다.


인사이트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멤버들이 휴지를 챙겨주며 다독였지만 정연은 쉽사리 눈물을 그치지 못했다.


나중에는 눈이 빨개질 정도로 펑펑 눈물을 쏟았다.


쉽게 진정되지 않자 마음을 추스르기 위해 스튜디오 밖으로 나갔다 왔을 정도.


말을 잘 잇지 못하던 정연 대신 멤버 지효가 "오늘 아침부터 정연이의 컨디션이 좋지 않았다. 정연이가 키우는 강아지가 많이 아파 걱정을 하는 듯하다"라고 대신 말했다.


인사이트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팬들은 정연이 눈물 흘리는 정연을 보며 "어디 아프냐?", "왜 우나?"고 폭풍 질문을 하기도 했다.


정연이 나간 사이 DJ 김태균이 "정연 씨는 감정이 진정되면 다시 돌아올 것이니 너무 걱정 말라"며 팬들과 청취자들을 안심시키기도 했다.


이날 청취자들은 다 함께 메시지로 반려견의 건강 회복을 기원하며 정연을 위로하며 훈훈하게 마무리됐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