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 뿌실' 정도로 귀여웠던 디즈니 공주들의 '볼살 통통' 과거 모습

영화 '라푼젤'


[인사이트] 문세은 기자 = 누구나 귀엽던 어린 시절, 디즈니 공주들도 그런 때가 있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디즈니 공주들의 아기 때 모습이 화제가 되고 있다.


디즈니 측은 다양한 영화에서 아름다운 공주들의 어린 시절 모습을 공개한 바 있다.


우아한 공주들은 아기 때 통통한 볼살과 동그란 눈망울로 귀여움을 뽐냈다.


인사이트영화 '겨울왕국'


특히 영화 '겨울왕국'에서 인기를 끌었던 엘사는 현재의 차가운 인상을 찾아볼 수 없을 정도다.


현재의 엘사는 갸름한 턱선을 자랑하며 진한 눈 화장으로 강한 인상을 준다.


이와 대조되게 어린 엘사는 화장기가 전혀 없고 짱구같은 볼살을 자랑해 깜찍한 매력을 뽐낸다.


영화 '라푼젤' 속 천방지축 말괄량이 라푼젤은 순한 아기였다.


인사이트영화 '모아나'


사랑스러운 아기 라푼젤의 붉게 물든 두 볼은 뽀뽀하고 싶게 만든다.


라푼젤의 곤히 자는 모습은 마치 천사를 연상시켜 많은 팬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인형같은 디즈니 공주들의 어린 시절 모습을 본 팬들은 앞으로 디즈니가 어떤 비주얼의 공주를 만들어낼지 기대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모아나'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메리다와 마법의 숲'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모아나'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겨울왕국'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공주와 개구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