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 17℃ 서울
  • 18 18℃ 인천
  • 17 17℃ 춘천
  • 15 15℃ 강릉
  • 17 17℃ 수원
  • 17 17℃ 청주
  • 19 19℃ 대전
  • 18 18℃ 전주
  • 20 20℃ 광주
  • 21 21℃ 대구
  • 21 21℃ 부산
  • 21 21℃ 제주

우리은행, 지주체제 전환 이사회 결의·본격 시동…내년 6개 자회사로 출범

우리은행은 이사회를 열고 지주체제 전환을 위한 '주식이전계획서' 승인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우리은행이 지주회사 전환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19일 우리은행은 이사회를 열고 지주체제 전환을 위한 '주식이전계획서' 승인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지주회사는 오는 12월 주총을 거쳐 내년 초 포괄적 주식이전 방식으로 설립한다는 계획이다.


지주회사 자회사로 편입되는 주식이전 대상 회사는 우리은행, 우리FIS, 우리금융경영연구소, 우리신용정보, 우리펀드서비스, 우리PE자산운용 등 6개사다.


인사이트


우리카드와 우리종금에 대한 지주 자회사 추가 편입 여부는 지주 설립 이후 검토하여 확정할 방침이다.


우리은행은 금번 이사회 결의에 따라 금융위원회에 지주사 설립 인가신청서를 제출할 예정이며, 주주총회 등 후속절차를 위한 실무 작업에 들어간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지주체제 전환으로 종합금융그룹으로서의 경쟁력 강화 기반을 구축할 수 있게 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주 설립이 계획대로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체계적이고 신속하게 관련 절차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