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파크, 호텔레저 CEO에 민혜정 신임 대표이사 선임

인사이트이랜드그룹


[인사이트] 최민주 기자 = 이랜드 그룹이 패션 사업 법인에 이어 호텔레저 부문에서도 여성 전문 경영인을 선임했다.


5일 이랜드파크는 신임 대표이사에 민혜정(50세) 상무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를 통해 기존 김현수 대표 체제에서 김현수, 민혜정 공동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 됐다.


이랜드파크의 호텔레저부문을 맡게 된 민혜정 대표이사는 1991년 이랜드 입사 후 주얼리 사업부 본부장, 이랜드리테일 잡화사업부 본부장, 이랜드리테일 의류사업부 본부장 및 특정매입 본부장 등 주요 보직을 지냈다.


인사이트이랜드그룹


민 대표이사는 주얼리 사업부 본부장 역임 시 '로이드', 'OST' 등의 브랜드를 성공적으로 런칭하며 주얼리 부문을 그룹의 주류 사업으로 안착시켰다. 


뿐만 아니라 그룹의 주 성장 동력인 SPA 주력브랜드 '미쏘', '슈펜' 등의 메가 브랜드를 성공적으로 안착시키는 등 그룹 내에서 새로운 브랜드를 선보여 시장 입지를 굳게 다지는 브랜딩 전문가로 평가 받고 있다.


이랜드파크 민혜정 대표이사는 "켄싱턴호텔&리조트가 국내외 고객에게 사랑 받는 글로벌 대표 브랜드로 도약하는 것이 목표다"면서 "더 많은 인재를 확보하고, 차별화된 콘텐츠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 전했다.


한편 이랜드파크 호텔레저부문은 국내 7개 특급호텔과 12개 리조트 및 해외지점 4개 등을 운영 중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