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째 남몰래 좋아한 짝사랑한테 데이트 신청을 받았습니다"

인사이트영화 '미드나잇 선'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바라만 봤던 짝사랑이 눈앞에 나타나는 꿈 같은 이야기를 그린 로맨스 영화가 관객들을 찾아온다.


16일 홍보사 워너비 펀 측은 오는 6월 개봉을 앞둔 영화 '미드나잇 선'의 1차 예고편을 공개했다.


영화는 색소성건피증이라는 희소병을 앓아 태양을 피해야만 하는 소녀 케이티(벨라 손 분)에게 벌어지는 풋풋한 사랑 이야기를 그린다.


케이티의 하루에는 빛이 없다. 햇빛이 피부에 닿으면 죽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오직 밤에만 외출이 허락된 케이티에게는 어머니가 남겨준 기타만이 전부다.


인사이트영화 '미드나잇 선'


하나 더 있긴 하다. 창문 너머로 바라만 보며 10년째 짝사랑해 온 이웃 소년, 찰리(패트릭 슈왈제네거 분)다.


하지만 밖에 제대로 나갈 수조차 없는 케이티는 찰리와 이뤄지리란 기대 따위는 하지 않는다.


그렇지만 어느 날, 모든 게 달라진다. 한밤중 거리에서 기타를 들고 버스킹을 하던 케이티의 앞에 찰리가 나타난 것.


두 사람은 매일 밤 만나기 시작한다. 그렇게 꿈 같은 시간을 보내는 케이티. 하지만 태양이 뜬 뒤에는 찰리의 곁에 있을 수 없다.


인사이트영화 '미드나잇 선'


과연 케이티는 찰리와 밤낮 상관없는 로맨스를 이어갈 수 있을까.


모두가 잠드는 밤에 시작되는 설렘을 그린 '미드나잇 선'은 훈훈한 비주얼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한 할리우드 라이징 스타 패트릭 슈왈제네거가 남자 주인공 찰리 역을 맡아 개봉 전부터 화제에 오른 작품이다.


여기에 주인공 소녀 케이티 역에는 배우 겸 싱어송라이터 벨라 손이 낙점돼 안정적인 노래 실력과 연기를 보여주리라 기대를 모은다.


오는 6월 관객들을 찾아갈 영화의 정확한 개봉 일자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으며, 러닝타임은 91분, 관람등급은 12세 이상 관람가 예정이다. 


인사이트영화 '미드나잇 선'


Naver TV '네이버 영화 예고편 저장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