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끄러워 땅 보고 얘기하는 유병재에게 "누나 보라"며 들이댄 홍진영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낯가리는 성격의 '끝판왕' 유병재 '인간 비타민' 홍진영을 만나 극과 극의 온도 차를 보였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방송인 유병재와 가수 홍진영의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유병재는 매니저와 함께 PC방을 찾았다. 앞서 유병재의 매니저는 홍진영에게 연락해 함께 게임을 진행하자고 약속했다.


이에 유병재는 홍진영을 만나기 전 "(홍진영과) 떨어져 앉겠다"고 말하며 거리를 두려는 반응을 보였다.


그러나 도착한 PC방에서 유병재는 얼떨결에 홍진영 옆자리에 앉았다. 홍진영은 옆에 앉은 유병재에게 적극적으로 말을 걸었고, 하이파이브까지 시도했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유병재는 자신을 향해 이야기를 쏟아내는 홍진영이 부담스러운지 온몸이 굳은 채 겨우 곁눈질로 그녀를 쳐다봤다. 하이파이브 제안에는 깜짝 놀라 허둥지둥 당황하기까지 했다.


낯가림이 최고조에 달한 유병재를 보며 그의 매니저는 웃음을 참지 못해 폭소를 안겼다.


대답만 하던 유병재는 "식사하셨냐"라고 어렵사리 첫 질문을 건넸다.


그러자 홍진영은 땅을 보고 이야기하는 유병재에게 "누나를 봐"라고 말해 더욱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유병재가 고정 출연 중인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니저들의 거침없는 제보로 공개되는 스타들의 리얼 일상을 담은 버라이어티 예능이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Naver TV '전지적 참견 시점'


황효정 기자 hyoj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