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래퍼 '어린왕자' 표절 맞다"···강경 대응 예고한 오르내림

인사이트오르내림 / 스톤쉽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고등래퍼 2' 프로듀서 고딕의 '어린왕자' 표절 논란에 오름내림 측이 입장을 전했다.


지난 27일 오르내림의 소속사 스톤쉽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법적으로 강력 대응에 나설 것"이라며 최근 불거진 '어린왕자' 표절 논란에 대해 입장을 전했다.


스톤쉽 측은 "이러한 이슈가 생겨난 점에 대해서 깊은 유감을 표한다"며 "'어린왕자' 프로듀서 Godic이 오르내림 앨범 발매 이전부터 '어린왕자'를 만들었다면 시퀀스 프로젝트를 공개해 당당히 증명할 수 있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 2'


이어 "그것이 입증되지 않는다면 '어린왕자'는 'SWEET'의 표절곡에 해당된다고 판단된다"고 덧붙였다.


앞서 Mnet '고등래퍼 2'에서는 김하온, 박준호 팀이 '어린왕자'를 발표한 바 있다.


'어린왕자'가 발표되자 소속사 스톤쉽과 일부 네티즌들은 비트와 코드 등이 오르내림의 'SWEET'과 매우 흡사하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 2'


이에 Godic은 지난 26일 자신의 SNS를 통해 "본 곡은 방송촬영 이전부터 작업이 진행되고 있었으며 표절을 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레퍼런스로 오르내림 님의 'Sweet'를 참고한 적이 없다"고 표절 의혹을 강하게 부정했다.


다음은 이번 표절 논란에 대한 스톤쉽의 공식 입장 전문이다.


인사이트Instagram 'groovypark'


안녕하세요, 오르내림의 소속사 스톤쉽입니다.


지난 24일 공개된 Mnet '고등래퍼2' 김하온, 박준호 팀의 '어린왕자'를 만든 프로듀서 Godic이 소속 아티스트 오르내림(OLNL)의 'SWEET(Feat. 서사무엘)'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대한 스톤쉽의 입장을 전해 드립니다.


먼저 우선 이러한 이슈가 생겨난 점에 대해서 깊은 유감을 표합니다.


어린왕자 프로듀서 Godic 이 방송 전, 오르내림 앨범 발매 이전부터 '어린왕자'를 만들었다면 시퀀스 프로젝트(프로듀서가 트랙을 만든 과정, 시간이 기록된 작업물)를 공개해 당당히 증명할 수 있었을 것입니다.


그것이 입증되지 않는다면 '어린왕자'는 'SWEET'의 표절 곡에 해당한다고 판단되는 점을 다시 한 번 밝힙니다.


이에 스톤쉽은 법적으로 강력 대응에 나설 것을 알려드리는 바입니다.


감사합니다.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