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200명 유저와 '던파로ON: 디렉터 토크쇼' 성황리 개최

인사이트넥슨


[인사이트] 배다현 기자 = 넥슨이 인기 온라인 액션게임 <던전앤파이터(이하 던파)>에서 진행한 유저간담회 '던파로ON: 디렉터 토크쇼'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지난 10일 서울 서초구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던파로ON: 디렉터 토크쇼'는 '던파'의 김성욱 디렉터가 200명의 유저와 진솔한 대화를 나누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성승헌 캐스터와 정준 해설위원의 사회로 진행된 토크쇼에서 김성욱 디렉터는 그 동안 유저들의 의견을 수렴한 '던파'의 개선 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먼저, '마계의 틈', '비탄의 탑' 던전의 계정 내 입장 캐릭터 제한 폐지 및 내구도, 인벤토리 무게 평준화 등을 포함한 ‘편의성 개선안’을 공개했다.


또한, '안톤 레이드' 및 '루크 레이드' 던전의 아이템 파밍 기간을 단축할 수 있도록 신규 콘텐츠 '제국투기장'과 '하드 모드 루크 레이드'를 추가하고, 지정된 3개의 요일 중 원하는 요일을 선택해 참여할 수 있도록 변경했으며, '안톤 레이드' 던전 개편 계획도 설명했다.


발표 이후에는 현장에서 접수된 유저들의 다양한 질문에 대해 김성욱 디렉터가 직접 답변하는 시간이 진행됐다.


네오플 김성욱 디렉터는 "오프라인에서 유저분들과 진솔한 대화를 나누며 의견을 들을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유저분들과 소통하며 최상의 서비스를 이어나갈 예정이니 지속적인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이번 '던파로ON: 디렉터 토크쇼'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배다현 기자 dahy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