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시네마, 중화권 영화 5편 특별 상영한다"

인사이트롯데시네마


[인사이트] 김희선 기자 = 느와르·액션 장르의 중화권 영화 총 5편을 롯데시네마에서 오는 31일까지 즐길 수 있다.


8일 롯데시네마는 월드타워 중국 영화 상영관(실크로드 시어터)에서 오는 31일까지 '남 vs 남 작품전'이라는 테마로 총 5편의 중화권 영화를 상영한다고 밝혔다.


양조위·류덕화 주연의 느와르 대작 '무간도'와 코미디 연기 대표 배우 왕바오창 주연의 '탐정 당인: 차이나타운 살인사건'이 상영된다.


조미와 고천락·종한량 등 중화권 대표 연기파배우들이 출연한 '삼인행: 생존 게임', 오우삼 감독의 신 느와르 작품 '맨헌트'도 상영작에 포함됐다.


인사이트롯데시네마


더불어 오는 22일 개봉하는 왕대륙·왕카이·마천우 주연의 '영웅본색4'이 중국 영화관에서 상영을 앞두고 있으며, 주성철 기자의 GV 등 다양한 행사가 예정돼 있다.


이번 상영작 중 영화 '무간도'는 경찰과 흑사회라는 양립할 수 없는 집단에 서로 스파이로 들어간 두 남자의 대적할 수밖에 없는 운명을 그려 개봉 당시 한국 관객들의 호평을 받았다.


영화 '탐정당인: 차이나타운 살인사건'은 '버디 영화'(Buddy Films)로, 자칭 태국의 명탐정인 왕바오창과 경찰학교 불합격생 류호연이 살해 누명을 벗으려 고군분투하는 과정을 그린 코믹한 액션이 돋보인다.


인사이트롯데시네마


한정된 병동 내에서 일어난 형사와 용의자, 의사의 물러설 수 없는 대치 상황을 그린 추격전 '삼인행: 생존 게임' 또한 기대할만하다.


오우삼 감독의 최신작인 '맨헌트'는 장한위·후쿠야마 마사하루·하지원 등 한중일 3국의 인기 배우들이 주연으로 출연해 화제를 모은 느와르 작품이다.


한편, 롯데시네마는 상영전 기간 해당 영화 예매 및 관람 후 롯데시네마 홈페이지 또는 애플리케이션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모을 수 있는 스탬프를 찍어 인증하면 추첨을 통해 롯데상품권 10만원권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인사이트롯데시네마


김희선 기자 hees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